콘텐츠로 건너뛰기

머스크 트위터 인수 위해 테슬라 주식 5조 팔았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트위터 인수를 위해 보유하고 있던 테슬라 주식 약 40억달러(약 5조800억원)를 매각했다고 미국의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머스크 트위터 인수 위해 테슬라 주식 5조 팔았다 1

머스크는 전일 미국의 증권 감독 당국인 증권거래위원회(SEC)에 서류를 제출하고 테슬라 주식 약 440만주를 매각했다고 밝혔다. 그는 “매각 시기는 지난 26~27일이었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더 이상의 테슬라 주식 매각은 없다”고 말했다.

앞서 머스크는 트위터 인수자금 440억 달러 중 210억 달러를 자기자본으로 조달하겠다고 밝혔을뿐 정확한 방법은 제시하지 않았다. 이에 따라 시장에서는 머스크가 결국 테슬라의 주식을 팔 것이라고 우려해 왔다.

이에 따라 머스크가 트위터 인수를 발표한 이후 테슬라의 주가는 급락하고 있다.

머스크 트위터 인수 위해 테슬라 주식 5조 팔았다 3

이날도 뉴욕증시에서 테슬라의 주가는 다른 전기차 업체의 주가가 일제히 급등했음에도 전거래일보다 0.45% 하락한 877.51달러를 기록했다. 이어 시간외거래에서도 2% 이상 급락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답글 남기기

머스크 트위터 인수 위해 테슬라 주식 5조 팔았다 12
err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