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서울시, 노후경유차 DPF 클리닝 무료로 받으세요 25‧26일 점검행사

서울시는 고농도 미세먼지가 자주 발생하는 봄을 맞아 환경부 소속 수도권대기환경청과 함께 4월 25일, 26일 이틀간 배출가스 저감장치(이하 DPF) 부착 차량에 대한 무상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 노후경유차 DPF 클리닝 무료로 받으세요 25‧26일 점검행사 1
▲ 배출가스저감장치 상태점검 확인 <사진제공=서울시>

이번 점검은 차량의 접근 편의성을 높이고자 서울의 동·서부에서 각각 개최한다. 25일은 잠실종합운동장 주차장, 26일은 목동종합운동장 주차장에서 실시한다.

▲ 배출가스저감장치 상태점검 확인 <사진제공=서울시>

점검 대상은 서울시 등록 차량 중 시 보조금을 지원 받아 2019년 DPF를 부착하고, 아직 필터클리닝을 받지 않은 1500여 대의 차량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DPF 장착 차량의 배출가스 매연농도 측정, 자기진단장치(OBD) 가동상태 등을 점검한다. 저감장치 매연농도 측정 후 결과에 따라 현장에서 15만 원 상당의 필터클리닝을 무료로 지원한다.

시는 점검과 함께 DPF 클리닝 필요성 및 장치 관리요령 등 사후관리의 중요성을 홍보할 예정이다.

고석영 서울시 차량공해저감과장은 “DPF의 효과를 계속해서 유지하려면 필터클리닝 등 관리를 주기적으로 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며 “4월 1일부터 수도권 공해차량 제한지역 운행제한이 시행되고 있는 만큼 5등급 차주분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답글 남기기

error: